유니스왑랩스, 미등록 증권 판매 지적 집단소송서 승소

뉴욕 남부지법이 미등록 증권 판매 혐의로 유니스왑(UNI) 개발사 유니스왑랩스를 제소한 이용자들의 집단 소송을 기각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외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소송자들은 2022 4 유니스왑랩스에 소송을 제기하면서유니스왑 랩스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브로커딜러로 등록하지 않았으며, 플랫폼 상장된일부 코인들은 증권의 성격을 갖고 있지만 이를 사용자에게 명시하지 않았다. 이는 미국 증권법을 위반해 투자자를 위험에 빠뜨릴 있다. 하지만 유니스왑 측은 이에 대한 아무런조치도 시행하지 않았고, 아직도 플랫폼 내에서는 사기가 만연하다 지적했다.

법원은 공개 서류에서원고들은 손실을 입었다고 주장하지만 스캠 토큰 발행자의 신원은기본적으로 알려지지 않았다. 현재의 암호화폐 규제 법으로는 원고의 주장을 뒷받침할 없어 소를 기각한다 설명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