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마스크 “월렛 주소 모방 스캠 주의 당부”

암호화폐 월렛 메타마스크(MetaMask)가 최근 트위터를 통해 “최근 주소 포이즈닝(Address Poisoning)이라는 이름의 스캠이 성행하고 있다. 이용자들은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전했다.

메타마스크에 의하면 해당 스캠은 이용자의 월렛 주소 첫 글자와 마지막 글자를 일치시킨 뒤, 해당 주소로 자금을 이체하도록 유도하는 것이 특징이다. 따라서 지갑 주소를 습관적으로 복사, 붙여넣기 해 사용하는 이용자는 유의해야 한다는 게 메타마스크 측의 설명이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