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디스 수석 “연준 과도한 긴축 우려…내년 전세계적 불황”

무디스 수석 이코노미스트인 마크 잔디는 연방준비제도(Fed)의 과도한 긴축이 경제를 침체로 몰고 갈 수 있다고 우려하면서 내년 불황의 가능성은 전 세계적이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고 연합인포맥스가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마크 잔디는 “제2차 세계대전 이후 평균 10개월 동안 12번의 경기 침체가 있었다.  실질 국내총생산(GDP)은 고점 대비 거의 3% 가까이 떨어졌으며 현재 노동력 규모를 감안할 때 약 400만 개의 일자리가 사라져 실업률을 6%로 끌어올릴 수 있다”고 말했다.

이미 저소득층의 신용카드 부채 잔액이 코로나19 팬더믹 이전 수준을 넘어선 만큼 고통이 저소득층에 더욱 크게 전가될 수 있다고 잔디 수석은 분석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