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P모건 전략가 “FTX 위기 마진콜 폭포로 BTC $13000 저점 테스트 가능”

JP모건 전략가 니콜라오스 파니기르초글루(Nikolaos Panigirtzoglou)의 팀이 FTX 위기로 인한 암호화폐 마진콜 폭포(디레버리징)로 비트코인(BTC)이 $13,000까지 밀릴 수 있다고 분석했다고 블룸버그가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JP모건은 “FTX, 알라메다 리서치 붕괴 이슈가 더 심각한 것은 암호화폐 업계에서 자본이 적고 고레버리지를 활용하는 사람들을 구제할 수 있는 대차대조표가 탄탄한 기업의 수가 줄고 있다는 것이다.  현재 비트코인 생산 비용은 $15,000이지만 $13,000 저점을 테스트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