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 클레이큰 “암호화폐 규제, 스테이블코인부터 시작해야”

제이 클레이튼(Jay Clayton) 전 미국 SEC(증권거래위원회) 위원장이 최근 인터뷰를 통해 “암호화폐 규제는 스테이블코인부터 시작해야 한다”고 전했다고 CNBC가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클레이튼은 “(스테이블코인부터 규제를 시작하는것이)무엇이 증권이고 무엇이 진정으로 (가치가) 안정적인지를 판단하는 것은 좋은 첫걸음이라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게리 겐슬러(Gary Gensler) 현 SEC 위원장은 앞서 최근 미국 재무부 산하 금융안정위원회(FSOC) 회의에서 “오늘날 암호화폐 시장에 존재하는 1만 여 종의 토큰 중 대다수가 증권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겐슬러 위원장은 “증권의 성격을 가진 토큰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려면 증권법의 규제를 받아야 한다. 대다수 암호화폐가 유가증권임을 감안하면 대다수 암호화폐 중개업체는 유가증권 거래를 하고 있고, SEC에 등록을 하는 것이 맞다”고 설명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