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NFT 시장 진출 후 1천만 달러 수익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지의 키스 그로스만(Keith Grossman) 대표가 최근 인터뷰에서 NFT 시장 진출 이후 1천만 달러 이상의 수익을 올렸다고 밝혔다고 디크립트가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그로스만은 “지난 2021년 9월, 내가 NFT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을 때 주변에서는 ‘제정신이냐’고 물었다. 이후 우리는 NFT 컬렉션 5개를 출시했고, 랩퍼 팀발랜드와 NFT 협력을 발표하는 등 여러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이를 통한 우리의 수익은 1년 만에 1천만 달러를 넘어섰다”고 전명했다. 지난 7월 그로스만 대표는 향후 모든 정기구독이 타임지가 발행한 타임피스 NFT를 통해 이뤄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힌바 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