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전문가 “미국 백악관 ‘암호화폐 기후 리스크 보고서’에 다수의 오류 존재”

암호화폐 데이터 분석 업체 코인메트릭스의 공동 창업자 닉 카터(Nic Carter)가 최근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미국 백악관 과학기술정책실(OSTP)이 발표한 ‘암호화폐 채굴 관련 기후 리스크 보고서’에는 9가지 치명적 오류가 존재한다”고 지적했다고 핀볼드가 보도했다.  닉 카터가 지적한 오류는 다음과 같다.
1. 낙후된 데이터
2. 업계 전문가의 분석 배제 [아케인리서치 등 기관의 분석 보고서 내용 무시]
3. 암호화폐 비전문가 주장 인용 [네덜란드 중앙은행 소속 ‘De Vries’]
4. 비전문가 주장 인용 [갤러스 도퍼(Gallersdörfer), 클라센(Klaaßen), 스톨(Stoll)]
5. ‘황당한’ 수준의 비전문 보고서 내용에 의존.
6. 데이터 부족, 추정치 불확실성 인정하면서 드 브리스(De Vries) 등이 주장한 잘못된 수치 인용
7. ‘재생 에너지 사용 채굴자들은 도태된다’는 근거 없는 주장
8. 비트코인 채굴 탄소 발자국 추적 포기
9. 비생산적인 권고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