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커그룹, 바이낸스 CCO 사칭 상장 사기 시도

한 해커 그룹이 바이낸스 최고 커뮤니케이션 담당자(CCO) 패트릭 힐만(Patrick Hillman) 딥페이크 사칭을 통해 토큰 프로젝트들을 대상으로 상장 사기를 벌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비트코인닷컴이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해커들은 패트릭 힐만의 딥페이크 인공지능 홀로그램을 사용해, 토큰 프로젝트 대표들과 영상회의를 진행, 바이낸스 상장 컨설팅을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사기는 프로젝트 측에서 상장에 도움을 준 것에 대해 감사를 표하기 위해 ‘진짜’ 힐만에게 연락을 취하면서 확인됐다. 어떤 프로젝트가 타깃이 되었고 얼마나 피해가 발생했는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