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테이 브리지 노매드, 1.9억달러 해킹 피해 추정

크로스체인 브릿지 노매드(Nomad)에 예치됐던 1.9억 달러 규모의 암호화폐 락업 예치금이 모두 사라지고, 현재 노매드 브리지에는 600달라 상당의 암호화폐만 남아있고, 해킹 피해가 최대 1.9억 달러에 이를 수 있다고 외신이 보도했다.

노매드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 “우리는 해킹 공격 관련 해결을 위해 지속적으로 일하고 있으며, 법집행기관에 통보하고 블록체인 추적 전문 업체를 고용했다. 우리의 목표는 이번 해킹에 관련된 계정들을 추적하여 자금을 회수하는것이다”고 전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