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분석가 “비트코인, 200주 이동평균 회복해야 강세 신호”

최근 암호화폐 투자사 렉트 캐피탈을 인용해 “200주 이동평균선 아래 마감은 2020년 3월에 이어 사상 두번째다. 강세 모멘텀을 회복하려면 200주 이동평균을 지지선으로 되찾아야 한다”고 코인게이프가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최근 20,000 달러선 부근에서 관찰된 지지선은 잠재적 저항을 나타내는 지표이며, 확실한 강세 신호가 없는 현재 21,000 달러 부근 저항의 영향으로 16,000 달러까지 추가 하락할 수 있다는 분석이다. 대표적인 비트코인 회의론자인 피터 시프(Peter Schiff)는 “20,000 달러 회복은 또 다른 ‘불트랩(박스권 상단 고점에서 강세장이 약세장으로 변하는 지점)’이다. 약세장 바닥을 나타내는 카피츌레이션(대량 매도) 징후가 아직 없었다”고 진단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