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대형 자산운용사 “직장 은퇴 저축금 일부 비트코인에 투자 가능”

미국 대형 자산운용사 피델리티(Fidelity)가 최근 고용주가 허용할 시 직장 은퇴 저축금(401K) 일부를 비트코인에 투자할 수 있다고 밝혔다고 뉴욕타임스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피델리티가 직장 은퇴 저축금을 운용하는 미국인 몇백만명은 암호화폐 거래소 계정을 만들 필요 없이 비트코인에 직접 투자할 수 있게될 전망이다. 비트코인 12만개 이상을 보유한 마이크로스트래티지는 이미 피달리티의 해당 플랜에 가입한 상태다. 비트코인에 투자 할 수 있는 한도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며, 규제 우려는 여전히 남아있다. 피델리티는 다른 기업과도 논의 중이며, 디지털 자산 계정이 올해 중반 널리 보급될 것이라고 밝혔다.

피델리티는 2020년 기준 2.4조달러(2993조 5200억원) 규모 직장 은퇴 저축금 (401K) 자산을 운용 중으로 이는 전체 시장의 3분의 1 이상 수준이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