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폼 랩스 “미국 SEC 소환장, 관할권 없어”

테라 개발사 테라폼 랩스가 권도형 대표의 소환장 관련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이를 강요할 관할권이 없다고 주장했다고 더블록이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SEC는 현재 테라폼 랩스, 권도형 대표 등을 대상으로 허가되지 않은 증권 청약 또는 증권 매도 등 연방 증권법 위반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이와 관련 SEC는 지난 11월 테라폼 랩스 및 권도형 대표에게 자료 제출 및 증언을 요구하는 소환장을 발부했지만 권도형 대표가 이를 이행하지 않고 있다며 뉴욕 법원에 소송을 제기했다.

최근 테라폼 랩스는 “SEC가 소환장 송달 과정 중에 행정 절차법 등을 위반했다. 테라폼 랩스는 싱가포르 법률에 따라 설립됐으며, 권도형 대표는 대한민국 국민이다. 법령에 따라 SEC는 미국 이외 지역에 행정 소환장을 보낼 수 없다”는 주장이 담긴 답변서를 미국 뉴욕 법원에 제출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