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운드X, 글로벌 진출 위해 3000억원 규모 펀드 조성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 그라운드X가 글로벌 사업 확대를 위해 3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하고, 싱가포르 법인 출범에 맞춰 ‘그라운드X 2.0’을 선언했다고 디지털데일리가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그라운드X는 클레이튼 플랫폼을 ‘클레이튼 2.0’으로 업그레이드하고, 글로벌 진출을 본격화한다는 취지다. 한재선 그라운드X 대표는 최근 컨퍼런스에서 “해외 서비스들이 한국 시장 진출용으로 클레이튼 플랫폼을 택하는 경우가 늘고 있지만, 글로벌에서는 여전히 인지도가 낮은 편이다”며 글로벌 진출을 본격화하는 배경을 설명했다.

그라운드X는 최근 싱가포르에 글로벌 사업을 위한 기지를 마련했는데, 싱가포르 법인이자 카카오 자회사인 ‘크러스트(KRUST)’가 클레이튼의 글로벌 사업을 주도한다. 또한 3000억원 규모 클레이튼 성장펀드도 조성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