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이언 암스트롱 “SEC, 암호화폐 업계와 소통 거부”

브라이언 암스트롱(Brian Armstrong) 코인베이스 대표가 트위터를 통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코인베이스가 새롭게 출시 예정인 코인 대출 프로그램, 코인베이스 렌드(Lend) 관련,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있지 않다고 전했다.

암스트롱은 “수많은 암호화폐 기업들이 수년간 암호화폐 대출 서비스를 제공해왔고, 코인베이스는 최근 렌드(Lend) 대출 프로그램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그리고 코인베이스는 코인베이스 렌드 출시 전 SEC에 연락을 취하고 브리핑을 요청했다. 그러나 SEC는 해당 서비스가 증권에 속한다고 단언하며, 왜 증권으로 보는지에 대해 소통하기를 거부하고 있다. 그대신 회사 관계자들을 소환하고 자료제출을 강요하고 있다. 또한 SEC는 어떠한 설명도 없이 “코인베이스 렌드가 출시된다면, 소송을 제기할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  SEC가 가이드라인을 만든다면 우리는 기꺼이 따를 것이다. 그러나 SEC는 무엇이 허용되고, 왜 허용되어야 하는지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기 거부하며, 협박 전술을 펼치고 있다”고 전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