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더 공동창업자 “NFT, 10년 내 필수 생활품이 될 것으로 예상”

테더(USDT) 공동 창업자 윌리엄 퀴글리(William Quigley)가 최근 “NFT는 10년 내 필수 생활품이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고 블룸버그가 보도했다.

보도에 의하면 퀴글리는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정품 인증서인 NFT는 예술 작품뿐 아니라 일상생활 속 필수품에도 가치를 더할 수 있는 잠재력을 지녔다. 10년 안에 식품을 제외한 모든 소비재는 NFT라는 디지털 쌍둥이(digital twin)가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