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진 프로토콜 스테이블코인 OUSD 해킹 당했다

탈중앙화 P2P 마켓플레이스 플랫폼 오리진 프로토콜(Origin Protocol)이 최근 출시한 스테이블코인 OUSD를 해킹당했다.

플래시론 공격을 통한 해킹으로 총 피해 규모는 약 7백만불로 추정된다. 오리진 프로로콜 창업자 매튜 리우(Matthew Liu)는 공식 채널을 통해 플래시론 공격 피해 상황 관련 추가 정보를 공유했으며, 해커 지갑에 보관된 이더리움과 DAI 스테이블 코인을 회수하기 위해 거래소 등 플랫폼과 협력, 해커 주소 파악 및 동결 작업 중이다.  리우는 “해커가 토네이토 캐시(Tornado Cash), 렌BTC(renBTC) 등을 통해 자금 세탁을 진행 중인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