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파운드 법률고문 “리플, 본사 이전 고려는 충격적”

컴파운드의 법률고문인 제이크 체르빈스키(Jake Chervinsky)가 트위터를 통해 “리플은 한 때 실리콘밸리 사랑을 듬뿍 받으며 미국 투자자로부터 막대한 자금을 조달했다. 이들이 미국을 떠날 것을 고려한다는 사실은 상당한 충격적이다”고 전했다.

이어서 체르빈스키는 “회사가 이러한 결정을 가볍게 만들지 않는다며, 이것을 봤을때 SEC와의 관계가 어떠한지 궁금하다”고 전했다.

최근 브래드 갈링하우스(Brad Garlinghouse) 리플 대표는 블룸버그와 인터뷰에서 “규제 환경이 모호할 경우 본사를 미국에서 일본이나 싱가포르로 옮길 수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