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신 “일부 거래소 워시트레이딩 조작 심각”

디지털자산 분석 업체 블록체인 리서치 랩(Blockchain Research Lab)의 분석 자료를 인용 “일부 거래소는 워시트레이팅 조작 비율이 98%에 이른다”고 디크립토가 보도했다.

워시트레이딩이란 거래소에서 동일 자산을 반복적으로 매수 및 매도를 해, 거래가 활발하게 이뤄지는 것처럼 위장하여, 거래량 또는 가격을 올리는 조작 방법이다.

보도에 따르면 주요 암호화폐 거래소 일 평균 워시트레이딩 규모가 4억 9천만 달러에 달한다고 한다. 또한 조작이 가장 많이 발생했던 거래는 비트코인이다. 이와 관련 업계 전문가는 “거래량 조작 문제가 심각한데, 코인마켓캡, 코인게코 등 업계 주요 플랫폼을 중심으로 워시트레이딩 규모를 별도 표기하는 등 문제 개선 노력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