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리 멍거 “나는 비트코인이 싫다”

워런 버핏과 함께 미국 투자회사 버크셔 헤서웨이를 이끄는 찰리 멍거 부회장이 최근 “나는 비트코인이 싫다. 비트코인과 같이 본질적으로 반 사회적인 것들을 싫어한다.  우리는 진짜 화폐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미국은 우연히 기축통화를 만들어냈는데, 세계는 기축통화가 필요하다.  그는 이 기축통화 역활관련 미국 사람들이 미국인들만을 생각해서는 안되고 다른 세계 사람들도 생각을 해야한다”고 밝혔다.

찰리 멍거 부회장은 과거에도 비트코인은 쓸모없는 가짜 금이다라고 발언한적이 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