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플 창업자 “미국 암호화폐 규제 불확실성, 기술 혁신에 크게 해를 끼치고 있다”

리플 공동 창업자 크리스 라센(Chris Larsen)은 최근 한 인터뷰에서 “블록체인 및 디지털 자산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미국 정부 암호화폐 규제는 일관성이 없어 보인다”며 “암호화폐 분야의 규제 불확실성은 기술 혁신에 크게 해를 끼치고 있다”고 주장했다.

“불행히도 미국 시장에는 규제 명확성이 확보되지 못하고 있어 시장은 너무 혼란스럽고 일관성이 없다. 모호한 부분이 너무 많아 혁신에 큰 타격을 주고 있다.”

이와 관련해 그는 “게다가 달라, 엔화 및 위안화 등 모든 전통적인 법정화폐가 세계 경제의 지배적인 위치를 유지할 것이라고 전망해왔다. 하지만, 이들의 가치를 보다 쉽게 다른 가치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디지털 자산이 필요하며, 이를 위해서는 규제 명확성이 필수”라고 설명했다.

또 그는 “미국이 스위스나 싱가포르처럼 암호화폐 친화적 규제 정책을 펼 필요는 없지만, 반드시 규제를 명확히 해야 시장이 혼란스러워 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국의 이 같은 행보에 따라 라센은 “투자자들과 혁신자들이 블록체인 기술과 암호화폐에 친화적인 다른 지리로 이동을 하고 있다. 명확한 규제가 절실하다”고 덧붙였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