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당국, 내몽골 암호화폐 채굴 엄중 단속

중국 내몽골 자치주 규제 당국은 이 지역에서 암호화폐 채굴을 금지하는 내요을 골자로 하는 공문을 발송했다.

체인뉴스(ChainNews)가 9월 14일에 보도에 따르면, 내몽골 내의 5개 기관(개발개혁위원회, 공안부, 산업부, 금융청, 빅데이터국)이 합동으로 이 지역에서의 암호화폐 채굴 산업을 규제하기로 결정했다.

규제당국은 “암호화폐 채굴 산업은 실물경제와 무관하며 금융 혁신을 가장한 산업으로 지원을 받아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밝혔다. 암호화폐 채굴업에 대한 중국의 규제는 다소 일관성이 없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5월 말 현재 전 세계 비트코인 채굴의 70%를 중국이 담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중국 비트코인(BTC) 채굴의 70%를 담당하고 있는 쓰촨성에서 중국 규제당국이 불법 채굴을 조사 중이라는 보도가 있었다.

지난 4월에는 중국 국가개발개혁위원회가 중국 전역에 암호화폐 채굴 금지를 고려하고 있다는 언론 보도가 있었다. 하지만 지금까지 그러한 금지가 법으로 명문화되지는 않았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