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낸스 자오창펑(CZ), 리브라와 같은 유망한 프로젝트 지원해 나갈 것

자오창펑(Zhao Changpeng)의 주도 하에, 세계 최대 암호화폐거래소 바이낸스는 2017년 암호화폐 시장의 붕괴를 경험하면서도 신뢰와 협업을 통해 암호화폐 업계 내에서 신뢰를 쌓아왔다. 자오(Zhao)는 최근 인터뷰에서 2019년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지금 우리는 실제 프로젝트가 발전되고 있는 것을 목격하고 있다. 앞으로 몇 년 안에 블록체인 기술이나 암호화폐에 사용할 수 있는 더 많은 실제 어플리케이션을 보게 될 것이다. 바이낸스는 또한 수많은 알트코인 거래와 에어드롭을 지원하는 데 있어 선구적 역할을 했다.”

그는 바이낸스의 지원 원칙에 대해서도 “프로젝트 지원 시 사용자 규모를 1차 적으로 고려하고 있다. 프로젝트가 매력적이고 많은 이들의 선택을 받을 것이라고 예상된다면 지원을 한다”며 “그런 면에서 리브라 또한 지원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그러니까 많은 사용자들을 끌어모을 수 있는 프로젝트가 있다면, 우리는 당신을 지원할 것이다. 그래서 우리는 리브라를 지지할 가능성이 높다.”

바이낸스는 현재 선별된 고객만이 이용할 수 있는 바이낸스 선물(Binancance Futures)도 출시한 상태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