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임원 “암호화폐, 장기적 관점에서 ‘잠재력’ 있다”

애플의 한 임원이 “애플은 암호화폐를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비공개 행사에서 제니퍼 베일리(Jennifer Bailey) 애플페이 부사장은 “우리는 암호화폐가 흥미롭다고 생각한다. 우리는 그것이 장기적으로는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앞서 애플은 지난 2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한 서류에서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관심을 포함한 세부 사항을 담은 서류를 제출했다. 페이스북이 자체 암호화폐 프로젝트 리브라 출시를 발표한 시점에서 애플의 이 같은 발표는 그리 놀라운 일은 아니다.

그러나 베일리(Bailey)의 이 같은 언급은 애플이 블록체인 분야 참여를 위해 배후에 팀이 있을 수 있다는 의심을 낳고 있다.

CNN과의 인터뷰에서 그녀는 이 문제를 세심히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페이스북의 리브라 발표에 이어 또 다른 거대 IT 기업이 암호화폐 시장에 뛰어들게 된다면 이 시장은 또 다른 단계로 한 단계 진화할 것이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