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국가안보국(NSA), 양자컴퓨팅에 견디는 암호화 기술 개발하고 있다

암호화폐 전문 뉴스 채널 코인텔레그래프 보도에 따르면, “미국 국가안보국(NSA)이 양자저항 양자컴퓨팅에 견디는 암호화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고 전했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지난 4일 워싱턴DC에서 열린 빌링턴 사이버시큐리티(Billington CyberSecurity) 제10차 연례 정상회의에서 미국 국가안보국(NSA) 사이버보안 부서 책임자인 앤 노이버거(Anne Neuberger)가 “미국 국가안보국(NSA)은 양자컴퓨팅에 견디는 암호화 기술 개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노이버거(Neuberger)는 마이크로소프트 보고서를 인용해 “북한, 이란, 러시아, 중국을 포함한 지정학적 적국들이 제기하는 랜섬웨어 위협에 대항하고 있으며, 암호화폐는 사이버 전쟁 및 글로벌 정보 작전의 일부분으로 양자컴퓨팅에도 안전한 암호화 기술 개발 분야 경쟁에서 승리한 국가기관이 지정학적 우위를 확보할 것”이라며 이 기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노이버거(Neuberger)는 “국가안보국(NSA)은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표준을 다시 제안할 것이며 동시에 양자 내성 암호화 기술 개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녀는 10월에 업무를 시작할 예정인 이 신설 사이버보안국(Cybersecurity Directorate)에 대해 러시아의 위협과 중국의 지적 재산 공격에 맞서는 성격 및 사이베레스 공격 등을 완화하이라고 설명했다.
이달 초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 제재위원회는 북한 해커들이 은행 해킹과 암호화폐 거래소를 통해 20억 달러 안팎의 자금을 해킹한 것으로 보고 있다.

해커들이 북한의 자금조달의 필수적인 부분을 형성하고 있으며 대량살상무기(WMD) 프로그램을 위한 기금을 조성하고 있으며 그 중심에는 암호화폐가 있다. 북한의 해킹 그룹인 ‘라자러스 그룹’은 전 세계 각국에 영향을 끼친 악성 활동으로 악명을 얻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