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부자층 투자자들 중 10%가 암호화폐에 할당

인도의 가장 부유한 투자자들은 경기 침체에 대한 우려가 퍼지자 암호화폐에 그들의 자산을 할당하며 위험을 대비하고 있다.

쿼츠(Quartz) 보도에 따르면, 인도의 고부유층의 약 36%는 향후 3년간 인도 경제가 비관적으로 바라보고 있다. 이러한 이유로 약 36%의 자산가들은 더 안전한 대체 자산인 부동산에 투자를 늘리고 있다.
하지만 위험 회피 자산에 대한 열망에도 불구하고, 부유층의 9%는 향후 3년 동안 암호화폐 자산에 대한 비중을 늘리겠다고 밝혔다.

응답자 중 절반 가까이가 암호화폐에 대해 잘 모른다고 응답했다. 암호화폐에 대한 교육을 받은 사람들 중 가장 큰 비중인 29.15%는 비트코인에 대한 투자 선호한다고 응답했으며 다음으로는 8.74%가 이더리움, 6.80%가 리플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드 블록의 레이언 토드(Ryan Todd)가 언급한 것 처럼, 암호화폐의 변동성으로 아직은 안전 자산으로 분류하기에는 아직 어려움이 있다. 비트코인은 최근 5년간 연평균 30일 동안 12.4%의 변동성을 보였다. S&P 500과 금(Gold)이 평균 2.5%의 변동성을 보인 것과 비교하면 여전히 안정성 측면에서는 여전히 안전자산으로 불리기에는 무리가 있어 보인다.

인도의 암호화폐 금지 조치에도 불구하고 10% 가량의 자산가들이 암호화폐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는 점은 상당히 고무적인 일이다. 전 세계적으로 자산가들은 다가오는 경제 위기를 준비하고 있는 것은 분명해 보인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