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크가 주식 시장 변동성에 놀라지 않는 이유

지난 몇 주 동안 주식 시장은 특히 변동성이 심했다.

하지만 제크는 그 같은 변동성을 느끼지 못했다. 매일 주가를 들여다보지 않기 때문이다.​

제크가 현재 미국 주식 시장 인덱스 펀드에 약 10만 달러가 투자하고 있다는 점에서 매일 주가를 살펴보지 않는다는 사실을 이상하게 생각할 사람이 있을 수 있다. 일주일에 주가가 5% 하락한다면, 제크의 계좌에서 5,000달러가 증발되고, 반대로 5% 상승하면 5,000달러가 생기는 셈이다.​

보통 사람 한 달 월급이 넘는 해당하는 상당한 금액이다. 왜 제크는 투자 상황을 자세히 살펴보지 않고 있을까?​

주가 – 귀찮은 이웃​

여러분의 집 앞 마당에 아름다운 사과나무가 있다고 상상해보자. 매년 몇 센티미터씩 자라며, 사과가 익을 때면 식구들이 맛있게 먹을 수 있다.​

이제 집에 일주일에 5일씩 찾아오는 귀찮은 이웃이 있다고 해보자. 매일 조금씩 다른 가격으로 사과나무를 사겠다고 제안한다.​

그럴 때마다 여러분은 그 이웃에게 사과나무를 팔지 않겠다고 말한다. 앞으로 적어도 15년은 더 이 집에 살 계획이며, 매년 열리는 사과를 맛있게 즐기고 싶기 때문이다.​

즉, 여러분은 사과나무를 팔 생각이 없기 때문에 이웃이 찾아와 100달러에 사겠다고 제안하든, 95달러에 팔라고 제안하든 아무런 차이가 없다.​

주식 시장도 마찬가지다. 여러분의 사과나무는 주식을 의미하며, 귀찮은 이웃은 일주일에 5일씩 찾아와 조금씩 다른 가격을 제시하는 주식 시장을 의미한다.​

여기서 핵심은 여러분은 특정 기간 동안 사과나무를 보유해 나갈 계획이므로 매일 이웃이 사과나무를 팔라고 제시하는 금액에 신경 쓰지 않는다는 것이다. 지금부터 오랜 기간 이후에 사과나무를 팔 계획이기 때문에 매일 이웃이 제시하는 가격은 아무런 관심이 없다.​

마찬가지로, 주식 시장에 투자할 때도 보유 기간을 계획하고 있어야 하고, 그때까지는 주가가 어찌 변하더라도 신경 쓸 필요가 없다.​

예를 들어, VTI 또는 VTSAX와 같은 주식 시장 전체를 아우르는 인덱스 펀드에 투자하고, 향후 15년 동안 투자를 유지하려는 계획이라면, 주식 시장이 단기적으로 처음 투자한 가격보다 더 낮은 가격을 제시한다 해도 화를 낼 필요가 없다.​

어쨌든, 주식 시장은 주식을 팔기로 한 경우에만 그날에 얼마를 받을 수 있다고 말해준다. 파는 데 관심이 없는 투자자라면, 주식 시장이 제시하는 가격은 소음일 뿐이며, 관심을 둘 가치가 없다.​

귀찮은 이웃이 사과나무를 얼마를 주고 사겠다는 제안에 신경을 쓸 필요가 없는 것처럼, 매일 주식 시장이 제시하는 가격에도 신경을 쓸 필요가 없다.​

인생의 목표에 맞게 자산을 배분해 두었다면, 그 이후로 주식 시장의 변동성을 무시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장기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면 주식 시장 변동성을 걱정하지 않아도 되지만, 3년 내에 팔아야 한다면, 분명 가격이 중요하지 않을까?​

그렇다. 조만간 주식을 팔 계획이라면, 단기적인 주식 시장 변동성이 중요하다. 결국, 3년 내에 주식을 팔아야 하는데 시장이 3년 동안 하락세를 면치 못한다면, 팔아야 할 때 훨씬 더 적은 금액을 받을 수밖에 없다.​

아래 표에서 1928년 이후 S&P 500의 최고 및 최악의 기간을 살펴보자.


최악의 3년 동안 S&P 500은 연평균 -23.3% 수익률을 기록했다. 즉, 이 기간 동안 주식을 보유하고 있었다가 팔았다면 큰 손실을 봤을 것이다.​

팔아야 할 시점에 큰 손실을 보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는 그 시점에 맞게 자산을 배분해 두어야 한다.​

자산 배분이란 단순히 자산별로 몇 %씩 자금을 배분에 두는 것이다. 예를 들어, 주식과 채권에 자금을 배분하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주식은 성장성이 높은 동시에 변동성도 높다. 반면 채권은 성장성은 낮은 동시에 변동성도 낮다.​

즉, 장기간 동안 팔 계획이 없다면, 주식이나 비슷한 고성장 자산의 비중을 더 높이는 것이 바람직하다. 오랜 기간 높은 변동성을 극복해나가다 보면 그만큼 보상도 크기 때문이다.​

마찬가지로, 비교적 빠른 시기에 현금화할 계획이라면, 변동성이 더 낮은 경향이 있는 채권이나 고금리 저축 계좌 같은 저성장 자산의 비중을 더 높이는 것이 바람직하다.​

논리는 간단하다. 포트폴리오에서 주식(및 기타 고성장/고변동성 자산)의 비중을 팔려고 계획한 시점에 맞게 조정하는 것이다. 즉, 기간이 짧으면 주식 비중을 줄이고, 길면 높이는 것이다.​

그렇게 해두면 장기간 동안 주식을 팔 계획이 없을 경우, 주식 시장 하락이 놀랄 필요가 없다.​

그리고 조만간 주식을 팔 계획이라도, 주식 시장 하락이 그리 큰 문제가 되지 않는다. 왜냐하면 미리 포트폴리오에서 주식의 비중이 작게 해 놓았기 때문이다.​

제크가 주식 시장 변동성에 놀라지 않는 이유​

제크는 여유 자금을 준비해 놓고 있고, 매월 월급에서 일정 금액을 떼어두고 있어서 돈이 필요해 진다 해도 매일, 매주 또는 매월 주식 인덱스 펀드를 팔 생각을 할 필요가 없기 때문이다.​

이것이 바로 제크가 주식 시장의 일간 움직임을 들여다보지 않는 이유이며, 주식 시장의 변동성에 놀라지 않는 이유다.​

최근의 주식 시장 변동성 때문에 밤에 잠을 잘 이루지 못하고 있는 투자자라면, 주식을 팔아야 시점에 맞춰 자산 배분을 해놓지 않아서 일지도 모른다.​

자료 출처: Four Pillar Freedom, “Why Stock Market Volatility Doesn’t Faze Me”

Written by pius.pius
출처 : https://steemit.com/@pius.pi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