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리브라 비판한 트럼프 “미국 달러가 최고”…시장은 동요 없음

서울경제 신문 보도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사진)이 비트코인에 대해 부정적 시각을 드러낸 언급을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Donald Trump) 미국 대통령이 페이스북에 암호화폐 ‘리브라(Libra)’ 및 다른 암호화폐에 대한 입장을 나타냈다. 그는 암호화폐를 발행하려는 페이스북이 일반적인 은행처럼 기존의 규제를 준수하며 제도권으로 들어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 비트코인 언급

12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페이스북의 가상통화 리브라는 안정성 및 신뢰성이 부족하고 페이스북이 ‘은행’의 기능을 갖출려면 다른 은행들처럼 은행 관련 규제를 준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는 “미국에는 신뢰할 수 있는 단 하나의 통화는 미국 달러”라고 덧붙였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비트코인(BTC) 등 암호화폐를 신뢰하지 않는다며 그 이유로 암호화폐는 변동성이 크고, 마약 거래 등 자금세탁에 노출되어 있다고 그 근거를 제시했다.

트럼프의 이 같은 발언에 대해 ELF 창업자 마하오보는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트럼프는 미국 대통령 최초로 비트코인을 공격했다며 이는 암호화폐 커뮤니티가 승리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주장했다.

또 그는 “미국 대통령이 반대하는 비트코인은 다른 국가에서는 필요로하는 것일 수 있으며 무역 전쟁의 배후는 금융이지만, 나아가 화폐 전쟁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밝혔다.

실제 금본위제도를 벗어나 오늘날의 법정통화 제도는 100년의 역사도 되지 않는다. 우리는 새로운 시대를 받아들일 준비를 해야하고 변화를 인정해야 한다.

또한 서클 CEO 제레미 얼레어(Jeremy Allaire)는 “트럼프 트윗은 비트코인 사상 최고의 호재라며 트럼프의 비트코인에 대한 인식을 비꼬았다.

제레미 얼레어(Jeremy Allaire)가 트위터에 오전 트럼프의 비트코인 관련 발언에 대해 “암호화폐가 대통령 급의 이슈로 떠올랐다며 이제 전 세계 사람들이 법정화폐와 암호화폐가 혼합된 디지털 통화를 받아들이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