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메인, 지난해 3분기 5억 달러 순손실

암호화폐 전문 뉴스 채널 코인데스크(CoinDesk) 보도에 따르면, 홍콩증권거래소(HKEx)가 최근 공개한 비트메인 재무보고서를 인용하여 “세계 최대 암호화폐 채굴업체 비트메인(Bitmain)이 3/4분기에 5억 달러 규모의 순손실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지난해 1월부터 9월까지 30억 달러의 매출을 기록, 5억 달러 상당의 영업이익을 기록했고 지난해 상반기동안은 10억 달러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베이징에 본사를 둔 비트메인은 최근 홍콩 증권거래소에 재무성과 자료를 제출했는데, 홍콩 증권거래소는 비트메인이 9월에 처음 제출한 주식공개(IPO) 신청서를 검토하고 있다.

앞서 비트메인은 지난해 9월 홍콩 증시 상장을 목표로 HKEx에 기업공개(IPO)를 신청한 바 있다.

비트메인은 주식공개(IPO) 신고시 현 단계에서 9개월치만 제시하면 된다.

비트메인은 작년 말부터 전 세계의 거의 모든 사업부에 영향을 끼친 정리해고와 사무실 폐쇄로 인해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다. 비트메인의 주요 사업은 채굴 장비를 제조하고 채굴장을 운영하고 있는데 암호화폐 가격 하락으로 인해 광범위하게 고통을 받고 있다.

9월 말에 제출된 비트메인의 IPO 신청서에는, 비트메인이 각 자산을 얼마나 보유하고 있는지에 대한 자료를 제공하지는 않았지만 비트메인은 비트코인, 비트코인캐시, 이더리움, 라이트코인, 대시 등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