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블록체인협회, 암호화폐 ‘코인업(CoinUp)’ 투자 주의 당부

18일 한국경제 신문 보도에 따르면, 한국블록체인협회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암호화폐 코인업(CoinUp) 투자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신문에서, “블록체인협회는 소속 거래소 회원사 가운데 해당 암호화폐를 상장하거나 상장 검토를 한 곳이 없다”고 밝히며 “협회를 사칭하거나 협회 회원사를 사칭한 사기성 거래소에 대해서도 투자자의 주의를 당부한다”고 보도했다.

정부의 암호화폐 관련 규제 수립이 장기화 되며 지연되면서 시장에는 사기성 거래소의 불법적 영업이 판을 치고 있다는 것이 협회가 주장하고 있는 내용이다.

이어 협회는 건전한 영업을 지향하는 거래소만 피해를 보는 현황을 타개할 수 있도록 정부의 시의적절한 기준 제시를 호소했다.

진대제 협회장은 “정부가 시장을 무시하거나 방치하는 것을 멈추고 전향적인 방향으로 인식을 바꾸어 적절한 규제를 통해 암호화폐 산업을 관리해 나가야 한다”고 밝히며 “협회는 투자자 보호를 위해서 자율적으로 투자 유의상황 발생 시 공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블록체인 협회에 소속된 암호화폐 거래소로는 고팍스, 넥스코인, 바이맥스, 빗썸, 업비트, 에스코인, 오케이코인, 카이렉스, 코미드, 코빗, 코어닥스, 코인링크, 코인원, 코인제스트, 한국디지털거래소, 한빗코, 후오비코리아, 써니세븐, CPDAX, GDAC, KCX 등이다.

<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