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암호화폐 거래소 설립자 사망한 후, 1억 9천만 달러의 고객 돈 분실

캐나다 암호화폐 거래소의 사용자들이 그들의 자금의 대부분을 분실할 위기에 놓였다. 거래소의 설립자인 제럴드 코튼(Gerald Cotten)은 최근에 사망했고 그는 중요한 비밀번호를 아는 유일한 사람이었다.

쿼드리가CX(QuadrigaCX) 거래소의 웹사이트는 최근 다운되었고 회사는 그것이 몇몇 “유동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조치로 채권자 보호를 신청했다.

법정소송에서 코튼(Cotten)의 아내는 회사가 사용자들에게 1억9000만 달러의 빚을 지고 있으며, 사용자들의 자금을 해커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사용자 동전의 일부는 인터넷에 연결되지 않은 물리적 장치인 ‘콜드 월릿’에 보관되어 있다고 밝혔다.

그의 부인의 주장에 따르면, 제럴드 코튼(Gerald Cotten)이 이 지갑에 접근할 수 있는 유일한 사람이었으며, 그녀는 그것을 해독할 비밀번호를 가지고 있지 않다고 주장했다.

일부 전문가들의 문제 제기가 발표된 이후, 이 거래소의 이용자들은 일부 지갑에 접근 기록이 있다고 주장하며, 이 거래소의 주장에 대해 회의적이다.

그러나, 만약 그 회사가 실제로 암호화폐를 접속이 불가능한 지갑에 보관하고 있었다면, 수천 명의 사용자들은 그들의 자금을 회수할 방법이 없을 것으로 보인다.

암호화폐의 특성상 지갑의 프라이빗 키를 분실했을 경우, 보관되고 있는 암호화폐를 찾을 길이 없다. 앞으로도 이러한 프라이빗 키의 분실로 세상 밖으로 나오지 못하는 암호화폐의 양은 상당할 것으로 보인다.

프라이빗 키를 분실했을 경우와 같은 이례적인 경우에 해결해야할 방법도 암호화폐 생태계에서 해결해야 할 숙제이다.

<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