뱅크오브아메리카, 현금 처리 개선 관련 블록체인 기술특허 신청

뱅크오브아메리카(BoA)가 현금 처리를 개선하기 위해 뱅킹시스템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는 특허를 준비중이라고 12월 25일에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텔레그래프(Cointelegraph)가 보도했다.

관련 특허는 2017년 6월에 처음 제출되었으며 ‘데이터 기록 관리 뱅킹시스템’으로 명명되어 졌으며, BoA는 “은행들은 사업 전반에 걸쳐 현금 처리에 있어서 커뮤니케이션이 문제가 있다”고 설명하며 “블록체인이 이러한 문제들을 개선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주장했다.

특허 문건에는 “블록체인 기반의 현금 처리 디바이스는 현금 인출과 예금 등의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며, 운영센터 뿐만 아니라 기타 장소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고 밝히며 “그러나 많은 경우 이러한 현금 처리 디바이스는 은행업무 및 기타 운영을 지원하는 기술 인프라와 통합하더라도 최적화에는 어려움이 있을 수 있다”고 설명하고 있다.

BoA는 향후에 블록체인을 뱅킹시스템에 적용하기 위해서 이미 50개가 넘는 블록체인 특허를 보유하고 있지만, 그동안 암호화폐에 대해 매우 신중한 입장을 취하고 있으며, 올해 초 고객들에게 암호화폐 관련 거래를 금지시켰다.

한편 BOA는 지난달에도 개인 키(private keys)를 통한 암호화폐의 원격 보관을 위한 기술에 특허를 획득했으며, 지난 9월에도 분산 네트워크에서 다중 디지털 서명을 적용하기 위한 새로운 특허를 출원한 바 있다.

<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