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투자자들이 매도 할때, 기관 투자자들은 비트코인을 사모은다

지난 달 비트코인 가격이 35% 하락하면서 암호화폐 시장은 2018년에 최악의 매도가 이루어졌다. 정부 법률 변호사 제이크 체르빈스키는 일반 투자자들이 시장에서 매도 할때, 기관 투자자들은 비트코인을 매집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대형 금융 기관들은 실제로 구매하고 있나?

체르빈스키의 이 같은 발언은 암호화폐 커뮤니티에서 논쟁을 불러일으켰으며 대부분은 주요 디지털 자산의 모멘텀이 부족한 상황에서 기관 투자자들이 이 시장에 진입하고 있는지 의문을 불러 일으켰다.

만일 지난 달 기관 투자자들이 비트코인을 매집했다면 35%에 가까운 하락은 없었을 것이라는 주장도 있다.

체르빈스키는 전문 트레이더들과 기관 투자자들의 자산을 매수하는 데 매우 신중하며 종종 자산이나 화폐의 단기적인 가격 추세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는 방식으로 투자에 나선다고 설명했다.

“기관 투자자들이 매집을 한다고 시장이 바로 상승을 하지는 않습니다. 기관 투자자들은 시장에 영향을 주지 않고 자산을 매집하는 방법을 택합니다.”

체르빈스키가 말한것 처럼, 기관 투자자들이 이 자산에 투자하고 있다고 판단할 수 있는 단서도 있다. 그레이스케일 인베스트먼트가 유입보고를 하고 있으며, 예일대학과 같은 대학의 기부금들이 들어오는 것이 비트코인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러한 것도 단지 추정일 뿐, 명확하게 기관 투자자들이 암호화폐를 매집하고 있다고 단정지을 수는 없다. 현재 코인베이스의 보관 서비스, 백트 그리고 피델리티 디지털 자산에 대한 수요는 기관들이 암호화폐 투자를 희망하고 있다는 사실을 간접적으로 보여줄 뿐이다.

<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