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법무부, 비트파이넥스 테더에 대한 가격 조작 가능성 조사

미국 연방법 집행기관인 법무부(Department of Justice)가 테더(Tether Ltd.)와 디지털 자산 거래소(Bitfinex)을 포함한 암호화폐 시장 조작 의혹을 좀 더 면밀히 조사하기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많은 디지털 통화 시장 분석가들은 “내부 정보를 가진 거래자들이 2017년 말 비트코인(BTC) 가격을 최고치로 끌어올리는데 관여했을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미 법무부는 “이러한 거래자들은 내부자 정보에 이용하여 비트코인을 구입하여 판매함으로써, 디지털 시장에서의 광범위하게 불법적으로 가격을 상승시켰다”고 보고 있다.

앞서 언급했듯이, 일부 암호화폐 시장 분석가들은 “많은 양의 USDT를 거래에 이용해 부당하게 이익을 얻었으며 내부자 정보를 바탕으로 결정적인 순간에(특히 가격이 하락할 때) 비트코인을 매매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암호화폐 시장을 둘러싼 시장 조작설은 끊임없이 나오고 있다. 많은 시간이 흘렀지만, 규제 기관의 철저한 조사가 계속 되야 시장은 더욱 정화되고 발전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미국 법무부의 추가 조사는 장기적으로는 시장에 분명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 ⓒ코인프레스(coin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암화화폐 투자는 각자 신중한 검토 후에 투자할 것을 권장합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