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의 암호화폐에 대한 집행절차 너무 느리고 고통스럽다

정부 집행 변호사인 코브레&킴(Kobre & Kim)과 주식전문 소송 변호인 제이크 커빈스키(Jake Chervinsky)에 따르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암호화폐에 대한 집행은 고통스럽고 느리게 진행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번 주 초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암호화폐 시장의 두 지역에서 각각 1,200만 달러와 1,500만 달러를 모금한 두 개의 ICO 프로젝트인 파라곤(Paragon)과 에어폭스(AirFox)를 조사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증권거래위원회(SEC)는 에테르델타(EtherDelta), 파라곤(Paragon), 에어폭스(AirFox) 프로젝트에 대해 ICO 지침의 표준으로 삼고자 하고 있으며, ICO 시장의 모든 영역을 정리할 것으로 예상된다.

워싱턴 D.C.에서 열린 투자자협회 회의에서, 증권거래위원회(SEC) 집행부 공동대표 스테파니 아바키안(Stephanie Avakian)은 현재 수십 개의 ICO를 조사하고 있음을 시사했다.

그러나 증권거래위원회(SEC)는 공식 발표에서 토큰을 발행하는 주체가 미국의 국내법을 준수하는 경우에는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중립적 입장에서 ICO 시장이 계속 운영될 수 있도록 허용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증권거래위원회(SEC)의 조치는 단기적으로는 ICO 시장이 위축되겠지만 중장기적으로는 ICO 시장을 더욱 투명하고 깨끗하게 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