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만장자 전 구글 CEO 에릭 슈미츠, 이더리움은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

구글의 전 회장인 에릭 슈미츠(Eric Schmidt)는 떠오르는 비트코인이자 블록체인 애호가이다. 그는 “이더리움이 강력한 플랫폼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슈미트(Schmidt)는 샌프란시스코의 ‘빌리지 글로벌( Village Global)’이 주최한 경제학자 ‘타일러 코웬(Tyler Cowen)’과의 라이브 행사에서 이 같은 발언을 했다.
슈미트(Schmidt)는 광범위한 주제에 대한 대화에서 기술의 미래, 기업 지배구조 개혁, 구글의 고용 관행, 인터넷 분리에 대해 논의했다.

에릭 슈미츠 : 이더리움, 큰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 
슈미트는 블록체인이 과대평가된 것으로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복합적인 답변을 했다. “공공 형식에서는 과대평가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기술적 사용에서는 과소평가되어 있습니다”라며 “오늘날 블록체인은 비트코인과 다른 화폐들을 위한 훌륭한 플랫폼입니다. 그리고 이것은 사람들이 서로를 신뢰하지 않는 개인 은행 거래를 위한 훌륭한 플랫폼입니다.”

슈미트는 “사업과 사회에 혁명을 일으킬 수 있는 이색적인 발전들이 일어나고 있다”며 “이더리움이 매우 강력한 플랫폼으로 정말 새로운 발명품입니다”라고 밝혔다.

CCN이 보도한 바와 같이, 부테린은 최근 자신이 이더리움 개발 속도가 미진하다는 소문에 대해 “오픈소스 개발자 커뮤니티에서 다른 개발자들의 업무를 장려하는데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2014년 슈미트: ‘비트코인은 엄청난 혁신’
흥미롭게도, 슈미트는 비트코인의 초기 신봉자였다. 2014년 그는 당시 암호화폐가 엄청난 잠재력을 지닌 독특한 기술 발전이라고 칭송한 바 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