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델리티 인베스트먼트도 암호화폐 시장 참여키로…”연말까지 암호화폐 상품 출시 목표”

피델리티 인베스트먼트(Fidelity Investments) CEO 애비게일 존슨(Abigail Johnson)은 올해 말 이전에 출시를 목표로 몇가지의 암호화폐와 블록체인 관련 상품과 상품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존슨(Johnson)은 금요일 보스턴 핀테크 주간 컨퍼런스(Boston Fintech Week conference)에서 “피델리티”가 암호화폐 분야에서 정확히 어떤 일을 하고 있는지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지 않았지만, 세계의 큰 금융 서비스 회사를 포함하여 투자자들과 다른 시장 참가자들은 후속적인 피델리티 발표에 계속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암호화폐 분야로 진입하려는 피델리티의 계획에 대해 존슨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우리는 몇 가지 작업을 진행 중입니다. 부분적으로는 완료됐지만 실제로 적절한 시기가 아니기 때문에 논의 중에 있는 것도 있습니다. 세부적인 내용은 연말 이전에 발표할 것입니다.”

이번 발표는 기관 투자자들이 아직 참여하지 않은 상황에서, 점차로 대형 자본들의 계속되는 반가운 소식이다. 홍보와 투자 문의는 많지만 암호화폐 총 시장규모는 여전히 3,000억 달러 이하인 상황에서, 피델리티는 공개적으로 암호화폐에 대한 관심을 표명한 기업들 중 하나였다.

애비게일 존슨(Abigail Johnson) 피델리티
6월에 CCN은 그 회사가 암호화폐 거래소와 관련된 일하고 있다는 소문이 있었다고 보도했다. 같은 달에 동사는 새 암호화폐 투자 기금을 운용하기 위해 펀드 매니저를 고용하려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이 소문들 중 어느 것도 피델리티 측은 확인해 주지 않았다.

회사의 공공 자선 단체인 피델리티 체리터블(Fidelity Charitable)이 2015년 출범한 뒤 6개월 만에 6백만 달러 가까운 암호화폐 기부금을 모금했다. 존슨의 말에 따르면, 피델리티 자선 사업의 성공은 기부하기 쉬운 방법이 공헌했다고 말했다.

슨(Johnson)은 또 “회사가 암호화폐와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사용법을 탐구하고 있으며 그 과정에서 많은 아이디어들을 발굴했다”며 “그것의 목표는 기술보다 시장의 요구를 우선시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우리가 시작한 것은 비트코인, 이더리움, 기타 암호화폐 또는 잠재적으로 원시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긴 사용 사례를 찾는 것입니다. 그들 중 대부분은 지금쯤 폐기되거나 적어도 방치상태에 있습니다. 실제로 살아남은 것들은 제가 예상했던 것들이 아니었습니다. 우리는 시장에 귀 기울이려고 노력했고 무엇이 이치에 맞는지 살펴보고 있습니다.”

암호화폐와 디지털 통화의 성장에도 불구하고, 피델리티 사의 최고 경영자는 회사가 미래에 전자기기를 이용한 금융 서비스 형태로 완전히 전환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하며 이 부분이 앞으로 피델리티의 결정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