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로이트 설문조사에서 기업 임원 40%가 내년에 블록체인 연구 계획

영국의 다국적 컨설팅 그룹 딜로이트(Deloitte)가 통신과 미디어 기술 분야(TMT)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임원의 40%가 내년에 블록체인 연구에 수백만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 있다고 응답했다고 8월 28일에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Coindesk)가 보도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TMT 업체 180곳을 비롯해 7개국에서 임직원 1,053명을 대상으로 시행하였다. 설문자 중에 84%가 블록체인이 광범위하게 확장되고 있으며 주류로 채택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또한 약 59%가 블록체인이 자신들의 특정 산업에 지장을 줄 수 있다고 생각하고 있으며, 29%는 이미 블록체인 컨소시엄에 가입되어 있다고 밝혔다.

딜로이트는 이번 설문조사에서 블록체인에 대한 관심도가 증가한 것으로 파악했다. 그리고 딜로이트는 블록체인 기업의 매출이 지난해 3~4억 달러에서 2021년 23억 달러까지 증가할 것이며, 올 상반기에만 블록체인 스타트업에 진행된 벤처투자의 규모가 13억 달러에 달했다.“라며 블록체인의 미래를 낙관했다.

그리고 딜로이트는 2009년 이후 오픈소스 개발 플랫폼 깃허브(GitHub)에 대한 블록체인 프로젝트의 수가 크게 증가했으며 2016년에는 개발자들은 27,000개의 새로운 프로젝트를 만들었다고 발표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