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스탁, 2분기 매출 5,300억원…”자회사 tZERO는 3천억원 투자 유치”

비지니스 전문 뉴스 채널 글로브뉴스와이어(globenewswire)가 미국 전자상거래 플랫폼 오버스탁의 2분기 재무보고서를 인용해, 오버스탁의 2분기 매출이 5,300억원을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이 보고서는 또 오버스탁의 자회사 tZERO가 GSR캐피탈로부터 한화 약 3,000천억원에 해당하는 투자를 유치했으며, 오는 4분기에 글로벌 유통시장 거래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tZERO는 암호화 방식으로 보안기술에 기초로 금융 기술(FinTech)의 개발과 상용화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 회사로서, 오버스탁(Overstock)의 자회사이다.

tZERO는 설립 이후, tZERO는 블록체인 기술의 통합을 통해 자본 시장에 더 큰 효율성과 투명성을 가져오기 위한 노력을 선도해 왔다.

tZERO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규정을 준수하는 세계 최초의 증권형 토큰 거래 플랫폼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tZERO에 투자한 GSR캐피탈은 2004년 소니 우(Sonny Wu)와 리차드 림(Richard Lim)에 의해 설립되었다. 현재 “GSR 벤처”, “GSR 유나이티드 캐피털” 그리고 “GSR 캐피털”은 세 개의 독립된 법인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GSR캐피털은 베이징, 홍콩, 미국에 사무소를 두고 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