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JP모건 부사장, 앞으로 다가올 상승장은 서서히 성장하는 시장을 반영해야

블록체인 전문 뉴스 채널 비스제 보도에 따르면, 글로벌 투자은행 JP모건 체이스의 전 북미지역 부사장이 블록체인 시장과 비트코인의 향후 전망을 내 놓았다.

그는 “최근 암호화폐 시장이 보인 강세는 이는 진정한 불마켓의 시발점일 수 있다“고 주장했다.

또한 앞으로 다가올 상승장은 건강한 불마켓일 것”이라고 예측했다. 또한 그는 “급격한 상승은 오히려 시장에는 독과 같다”고 말하며 “좋은 상승장은 반드시 일정한 패턴이 있으며 작년과 같은 가파른 상승이 아닌 완만한 상승이어야 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시장이 안정적으로 서서히 커지기 위해서는 블록체인 관련 우수 인재와, 좋은 프로젝트, 우수한 투자자와 업계 종사자 협심해 시장을 이끌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각국 정부가 서서히 내놓고 있는 규제안도 시장의 성장 속도에 큰 영향을 미친다며 규제의 강도와 범위를 더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  https://t.me/coinpress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