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슬람 학자, “암호화폐 이슬람 율법에 존재”…”새로운 투자자들로 넘쳐나”

코인텔레그래프 보도에 따르면, 이슬람 학자가 암호화폐는 이슬람 율법에 따라 존재한다고 발표한 이후로, 아랍 시장은 4월 이후 새로운 투자자들로 넘쳐나고 있다. 이슬람 지도자들 사이에서 암호화폐가 이슬람법이 허용하는지에 대한 해석에는 여전히 논쟁이 되고 있다.

그러나 개인과 기관이 이슬람법을 지키도록 하기 위해 중동정부들이 암호화폐 산업의 발전에 중심적인 역할을 할 것은 확실해 보인다.

이슬람법은 경제 활동에 엄격한 지침을 두고 있으며, 실제 물리적 자산을 가치로 간주하고 있으며, 이슬람 자금 분야를 지배하는 종교법도 시장 투기와 대출이자 징수를 금지하고 있다.

중동 지역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미국 달러를 세계 준비 통화로 대체하는 것을 지지자들은 비트코인과 국영암호화폐는 마침내 이슬람 국가들에게 서구 정치로부터 경제적 안정과 자유를 제공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

올해 초 베네수엘라의 국영 통화인 석유 지원국인 페트로(Petro)가 발표한 이후, 이란과 터키는 정부 주도 디지털 통화 출시계획을 발표했다.

베네수엘라가 미국의 제재를 피하기 위해 자체 암호화폐를 시작한 것처럼 다른 산유국들도 40년 이상 중동 지역에서 운영해 온 석유 회사인 오일달러 시스템을 포기할 것을 시사했다.

코인프레스 뉴스채널을 신청하시면, 텔레그램으로 뉴스를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