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골드, 이중 지불 공격의 첫 사례

암호화폐 전문 매체 CCN에 따르면, 최근 비트코인골드(BTG)의 네트워크가 ‘이중 지불 공격(double spend attack)’을 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격자는 채굴자로 알려졌으며, 그는 악의적으로 비트코인골드 네트워크 내 51% 이상의 해시 파워를 점유한 뒤 일시적으로 BTG 블록체인의 통제권을 손에 넣었다.

이어서 거래소를 통해 편취한 BTG를 즉각 현금화하고 다시 트랜잭션을 되돌리는 방식으로 이중 지불 공격을 진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공격으로 현재까지 확인된 피해액은 총 388,200 BTG로 약 1,860만 달러에 달한다. 

이에 랴오시앙 비트코인골드 설립자는 “이번 ‘이중 지불 공격’ 피해 사건에 대해 사건의 증거를 수집해 FBI에 수사 의뢰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비트코인골드의 창시자 랴오시앙은 “이중 지불 공격이 발생한 이후, 확인 노드가 5개 미만인 거래소들이 노드를 20개 이상으로 늘리며 이후의 공격은 실패했다”라고 밝혔다. 그는 “모든 POW 알고리즘은 51% 공격의 가능성이 존재한다. 이번 사건은 51% 공격은 이론적으로 논의는 많이 있었으나 첫번째 51% 공격의 성공 사례하고 밝혔다.

이번 사건은 채굴 생태계가 탈중앙화 되어야 한다는 중요성을 보여 주었다.  또한 비트코인골드 팀은 “4월부터 채굴 알고리즘 업그레이드를 준비중이며, 기술적으로 51% 공격이 불가능 하도록 조치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