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블록체인 주간, 흥행 예감

13일 미국의 경제전문 매체 CNBC가 뉴욕 블록체인 주간 대박 조짐을 보이고 있다고 보도했다. 블록체인 주간에는 수많은 콘퍼런스가 열린다.

그중 대표적인 것이 3일짜리 세미나인 ‘코인데스크 컨센서스’ 콘퍼런스로 흔히  ‘블록체인 서미트’이다. 이 콘퍼런스에 참석하려면 200만원 가량의 티켓을 구매해야 함에도 4000명이 티켓을 예매했다. 작년 행사에서는 2700명 가량이 참석했었다. 이 콘퍼런스는 2015년 처음 열렸으며, 당시 참석자는 400명에 불과했었다.

이뿐 아니라 20여개 이상의 각종 콘퍼런스가 열리고 대부분의 콘퍼런스의 티켓이 전년도 보다 많이 팔리고 있다고 CNBC는 보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