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전자 상거래에 암호화폐 사용 금지

하노이 산업통상부는 4월 13일 관련 당사자들에게 발행된 문서에서, 하노이 시에 있는 전자 상거래와 관련된 기업과 개인들이 온라인 거래를 위해 비트코인과 기타 암호화폐를 사용하는 것을 금지시켰다.

이 문서는 비 현금 결제 수단에 대한 정부의 법령을 인용하면서 베트남에서 비트코인 및 이와 유사한 가상 화폐의 사용과 발행이 금지되어 있다고 강조했다. 위반 행위는 6,608 달러와 8810 달러 사이의 벌금을 물게 되고 게다가 2018 년 1 월부터는 암호화폐를 발행하고 사용하는 것이 형사 고발의 대상이 될 수 있다.

응우옌선페이(Nguyen Xuan Phuc) 총리가 정부와 금융 기관에 암호화폐 관련 활동에 대한 감독을 강화할 것을 촉구하자 지난주에 베트남의 암호화폐 규제 조치가 강화되었다.

이 지침은 베트남에 기반을 둔 두개의 ICO가 32,000명의 투자가들을 사취한 것으로 알려진 것과 관련하여, 사실로 밝혀질 경우 역사상 역사상 최대 규모의 암호화폐 사기 사건이 될 수 있는 것으로 보도했다. 경찰은 현재 이 사건을 조사 중이다.

베트남에서는 2017년부터 지불 수단으로 암호화폐 사용을 전면 금지하고 있지만, 법무부는 이제 총리의 지시에 따라 보다 강력하고 광범위한 규제 체계를 마련할 계획이다.